BMW, 뉴 5시리즈 공개..벤츠 E클래스 뛰어넘을까?【24/7 카】

BMW, 뉴 5시리즈 공개벤츠 E클래스 뛰어넘을까? BMW그룹은 13일(현지 시간) 7세대 뉴 5시리즈를 공개했다 뉴 5시리즈는 지난 1972년 선보인 이래, 현재까지 전 세계에서 760만대 이상 판매된 베스트셀링 비즈니스 세단이다 특히, 세련된 디자인과 넉넉한 실내 공간, 탁월한 효율성, 스포티한 드라이빙으로 지금까지 최고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BMW의 대표 모델이다 새롭게 공개된 7세대 뉴 5시리즈는 BMW가 100주년 기념을 맞아 표방한 ‘넥스트 넘버원(NUMBER ONE > NEXT)’ 전략을 그대로 반영했다 하랄드 크루거(Harald Krüger) BMW그룹 회장은 “이번 7세대 BMW 뉴 5시리즈가 기술적으로 새로운 기준점을 제시할 뿐만 아니라, 감성적으로도 더 큰 매력을 선사할 것으로 확신한다”며 “이번 신형 5시리즈는 비즈니스 세단의 대표 모델이 될 것”이라고 말했다

뉴 5시리즈는 스포티함과 우아함, 세련된 디자인과 더불어 전장 4935mm, 전폭 1868mm, 전고는 1466mm으로 이전 세대에 비해 커졌으며, 이를 통해 더욱 넓은 뒷좌석 레그룸과 530ℓ의 넉넉한 적재용량을 갖추고 있다 또 경량화 전략을 통해 이전 모델에 비해 무게를 최대 100kg까지 줄였으며, 새롭게 디자인된 섀시와 낮은 무게중심, 균형 잡힌 무게배분, 뛰어난 강성 등으로부터 보다 다이내믹하고 역동적인 주행 경험과 안락함을 선사한다 이번 7세대 뉴 5시리즈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는 자율 주행 기술에 한걸음 더 근접한 최첨단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시스템이다 기본 장착된 스테레오 카메라가 레이더 및 초음파 센서와 함께 차량 주변을 상시 감시한다 특히, 이번에 새롭게 도입된 ‘차선 컨트롤 어시스턴트(Lane Control Assistant)’를 통해 차선 유지 및 변경을 포함해 장애물을 인식해 갑작스러운 충돌을 피할 수 있는 기능도 제공된다

또 지능형 속도제어 어시스트(Intelligent Speed Assist)도 추가돼 운전자가 원하는 경우 정지 상태에서 210km/h에 도달할 때까지 차량이 가속, 제동, 핸들링을 제어한다 이와 함께, 뉴 5시리즈에는 사용 편의성을 더욱 향상 시킨 최신 iDrive 시스템이 적용돼 터치 뿐 아니라 음성, 손동작만으로도 주요 기능의 제어가 가능해졌다 7시리즈에 적용됐던 제스처 컨트롤, 터치 커맨드가 탑재됐고 기존보다 70%나 넓어진 최신 풀 컬러 헤드업 디스플레이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기본으로 제공되는 디스플레이 키를 통해 원격 무인주차를 할 수 있는 리모트 컨트롤 파킹과 차량 주변 지역의 3차원 모습을 스마트폰으로 불러올 수 있는 리모트 3D 뷰(Remote 3D View), 그리고 빈 공간을 감지하고 차를 자동으로 주차하는 파킹 어시스턴트(Parking Assistant)도 제공된다 BMW 뉴 5시리즈에 새롭게 장착된 엔진은 BMW 트윈파워 터보 기술을 통해 역동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보여준다

내년 2월 가장 먼저 출시되는 뉴 5시리즈의 엔진 라인업은 가솔린과 디젤 엔진 각각 2종류씩 총 4가지 모델이다 내년 3월에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구동 시스템을 탑재한 BMW 530e iPerformance와 스포티한 M 퍼포먼스 모델인 BMW M550i xDrive 모델을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, 7세대 BMW 5시리즈 세단은 내년 2월 11일부터 전세계 시장에 출시된다 국내에는 내년 봄에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